본문 바로가기
전쟁의 역설(보급판)
전쟁의 역설(보급판) 표지
이언 모리스 지음 김필규 옮김
지식의날개
2022년 02월 10일
22,000 원 10%
수량 1
19,800 원
관련 이벤트
2023.01.12 ~ 2023.03.31
판매 정보
판매상태
정상
배송비
총 구매금액 4만원 이상 무료배송

인류에게 평화와 번영을 선물한 전쟁,
이 역설은 앞으로도 지속될 것인가


당신이 석기시대에 살고 있다면 다른 누군가의 폭력으로 사망할 확률은 20퍼센트에 달한다. 그러나 2015년 현재, 그 확률은 1퍼센트 이하로 떨어졌다. 이는 놀랍게도 지난 1만 년간의 잔혹한 전쟁이 이루어 낸 결실이다. 저명한 역사가이자 고고학자인 저자는 반인륜적 범죄로 여겨지는 전쟁이 실제로 인류를 위해 얼마나 위대한 공헌을 해 왔는지 명확하게 보여 준다. 전쟁은 더 크고 강력한 조직을 만들고, 이를 통해 탄생한 국가 권력은 내부의 폭력을 억제시킨다. 사람을 죽이는 전쟁이 오히려 세상을 안전하게 만들고, 안전한 세상 속에서 인류는 부를 창출하였다.
그러나 1만 년간 이어 온 이 역설이 앞으로도 지속될 것인가? 저자는 과거와 같은 ‘생산적 전쟁’은 더 이상 가능하지 않다고 예견한다. 그리고 향후 40년을 인류 역사상 가장 위험한 시기로 규정하고, 이를 안전하게 헤쳐 나갈 수 있는 방법을 제안한다.
토마스 홉스부터 제레드 다이아몬드까지 수많은 학자들이 만나고, 기원전 67년 로마 원로원과 1992년 LA폭동 배심원들이 나란히 불려 나온다. 활과 화살부터 탄도 미사일까지, 수렵집단부터 유럽연합까지, 싸움 전문가가 된 인류의 수천 년 역사가 저자의 집요한 시선 아래 대륙과 대양을 넘나들며 박진감 있게 펼쳐진다.

한국어판 서문 _ 전쟁이 만들어 낸 더 큰 이야기와 우리의 미래
서장 _ 장의사의 친구
제1장 _ 황무지? 고대 로마시대의 전쟁과 평화
제2장 _ 괴물 가두기: 생산적인 방식의 전쟁
제3장 _ 야만인들의 반격: 비생산적인 전쟁, 1~1415년
제4장 _ 500년 전쟁: 유럽이 (거의) 세계를 지배하다, 1415~1914년
제5장 _ 강철의 폭풍: 유럽에서의 전쟁, 1914~1980년대
제6장 _ 인정사정없는 싸움: 왜 곰베의 침팬지들은 전쟁에 나서는가
제7장 _ 지구의 마지막 최선의 희망: 미 제국, 1989~?
참고문헌
옮긴이의 글 _ 인류 전쟁사에서 해답을 엿보다

이언 모리스 (집필)

스탠퍼드 대학교 역사학과 교수.
영국 버밍엄 대학교에서 고대사와 고고학을 전공하고 케임브리지 대학교에서 박사학위를 받았다. 1987년 시카고 대학교에서 강의를 시작하여 1995년 부터 스탠퍼드 대학교에서 세계사, 고고학, 고전학을 가르치고 있다. 그리스 도시 국가에 대한 연구를 시작으로 고대 경제를 거쳐 지금은 빙하기 이후의 세계사를 연구 중이다. 스탠퍼드 고고학 센터 소장으로서 영국, 그리스, 이탈리아 등지에서 발굴 조사단을 이끌고 있다. 스탠퍼드 ‘최우수 강의상’ 을 수상한 바 있으며, 전작인 『왜 서양이 지배하는가 Why The West Rules-For Now』(2010)는 『이코노미스트』가 선정한 ‘올해의 책’, 『뉴욕타임스』가 선정한 ‘올해의 주목할 책’ 등으로 선정되며 전 세계 13개 언어로 번역 출간되었다. 그 밖의 주요 저서로 『가치관의 탄생 Foragers, Farmers, And Fossil Fuels』, 『문명화의 척도 The Measure Of Civilization』 등이 있다.

김필규 (번역)

JTBC  보도국 기자.
서울대학교 인류학과를 졸업하고 서울대 경영전문대학원에서 글로벌 MBA 과정을 마쳤다. 2002년 『중앙일보』에서 기자 생활을 시작해 2011년 JTBC 개국 시점부터 보도국 기자로 활동하고 있다. 「뉴스룸」의 팩트 체커, 「주말 뉴스룸」의 앵커로 이름을 알렸으며 2020년부터 워싱턴 특파원으로 일하고 있다. 지은 책으로 『팩트체크』, 『붉은 여왕 전략』, 옮긴 책으로 『더 미러클』, 『전쟁의 역설』, 『슬로다운』이 있다.

  • ISBN : 9788920042478 [03900]
  • 쪽수 : 672쪽
  • 규격 : 국판_날개
■ 교환/추가배송 신청 방법

My Page>내 주문내역>교환/추가배송 신청/확인, 1:1 고객상담, 고객센터(1644-1232)
(신청 → 교환상품 → 재발송 → 하자상품과 교환상품 교환) 과정 처리

■ 교환/추가배송 신청 대상

이미 배송받은 상품의 오배송(다른 상품 배송), 훼손, 누락에 한함

■ 교환/추가배송 가능 기간

배송완료 후 15일 이내

■ 반품/환불 안내

반품환불은 수령하신 날로부터 15일 이내에 원하시는 택배사를 선택하여 선불 택배로 반품,

배송 시 동봉된 거래명세서 뒷면 '환불신청서'를 작성하시고 환불 받으실 교재를 훼손되지 않도록 택배밀봉포장을 하여 출판문화원물류센터 주소로 보내주셔야 합니다. 반품처 : (우 11046) 경기도 연천군 미산면 청정로 755번길 53 한국방송대출판문화원 물류센터 ☎ 1644-1232

타 도서로의 교환이 불가하며, 반납도서 중 훼손 및 오손, 낙서, 워크북 누락 등 정상품 이 아닌 경우 환불이 불가하여 부득이 착불반송 또는 폐기처리 됩니다.

■ 기 타

접수된 교환/추가배송 신청 중 귀책사유가 불분명한 경우 원인 규명으로 인하여 처리가 지연될 수 있습니다.

이 저자의 다른 책

더 미러클 표지
더 미러클 13,500
전쟁의 역설 표지
전쟁의 역설 26,100
슬로다운 표지
슬로다운 26,100